[기타기관]기능성 과실 산딸기... 우수 품종 개발해 농가 보급

  농업기술원 자체 개발한 4개 품종 우량묘 4500주... 포항, 김해 등 주산단지에 보급

2020.06.01 (월) 07:41:48 최종편집 : 2020.06.01 (월) 07:41:48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최근 기능성 과실로 관심을 모으고 있는 산딸기의 고품질 과실생산을 위해 자체 육성한 4품종의 우량묘를 주산단지 시범재배 농가에 보급했다.



농가에서 재배하고 있는 산딸기는 야산에서 자생하고 있는 것을 선발해 개량한 것으로 지역과 농가 마다 여러 가지 재래종의 변종들이 무질서하게 재배되고 있어 산딸기의 생육과 과실품질이 균일하지 않아 고품질의 과실을 안정적으로 생산하기가 어려운 실정이다.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서 2015년부터 산딸기 신품종 육성연구를 추진하고 있으며 포항과 김해에서 수집한 유전자원 중 과실특성이 우수하고 수량성이 높은 4개 품종(동악흑, 동악홍, 금동왕, 금동천)을 전국 최초로 개발하여 품종보호 출원했다.

이번에 보급한 품종은 우량묘를 단기간 대량으로 증식할 수 있는 조직배양기술을 이용하여 4,500주를 생산해 5월 중순에 포항과 김해의 거점 농가에 보급했으며 시범 재배할 계획이다.

또한 산딸기 재배의 걸림돌인 가시를 없애고 과실이 큰 품종을 개발하기 위해 다양한 유전자원을 수집하고 있으며 인공교배와 계통선발을 통해 우수한 품종을 개발하는 육종연구도 추진하고 있다.

최기연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 “최근 웰빙과 건강에 관심이 높아지면서 기능성이 우수한 산딸기가 새롭게 각광을 받고 있다”라며 “이번에 개발한 신품종의 우량묘 보급을 계기로 산딸기 재배농가의 소득향상에 기여하고 앞으로 더욱 우수한 품종을 개발하는데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산딸기는 우리나라 토종과수 중 하나로 척박한 토양에서도 잘 자라 전국에서 널리 재배하고 있는데 경북은 재배면적이 144ha로 전국대비 25%를 차지하고 있으며 포항, 청도 등이 주산지이다.

경북연합방송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tv
LG
119
삼성전자
AI
EM
?
010
MOU
많이 본 뉴스
[구미]낙동강 야외 물놀이장 개..
[구미]옥성문화센터 개관식 개..
[구미]구미시립양포도서관 개관..
[구미]철강산업 재도약 기술개..
[경산]압량읍 – 압량농협..
[구미]제13기 구미시 자원봉사..
[상주]상주고 ‘한림원 석학과..
[구미]2020년 구미시민 자전거..
[의성] 민선7기 취임 2주년 기..
[경북의회]경상북도 교통관광통..
[경북도청]직원들 요구사항 담..
[경북도청]포스코케미칼, 포항..
[성주]성주군 ⇔ 영창케미칼(주..
[경북도청]2020년도 새마을지도..
[문경]성공적인 미래를 준비하..
[경북도청]이철우 도지사, 3년..
[구미]구미낙동강 수상레포츠..
[구미]옥성문화센터 개관식 개..
[경북도청]중소기업 홈쇼핑 입..
[경북도청]코로나19 직격탄 맞..
포토 뉴스
[김천]김천시의회 홍보대사 한혜진 코로나19 격려 영상
[구미]구미국가5산업단지 홍보영상
[구미]선산보건소, 치매극복관리사업 최우수 기관 선정
[구미]제7회 구미낙동강 전국 수영대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