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타기관]경북재래돼지 국제연합식량농업기구 유전자원으로 등재

  경북축산기술연구소,‘재래돼지 경북계통’고유 유전자원 등재

2020.09.18 (금) 09:26:52 최종편집 : 2020.09.18 (금) 09:26:52      

경상북도축산기술연구소는 ‘재래돼지 경북계통’이 국제연합식량 농업기구 FAO[United Nations Food and Agriculture Organization of the United Nations]에 고유 유전자원으로 등재되었다고 밝혔다.





이번 FAO 등재는 국내 가축유전자원 보존기관인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가축유전자원센터에서 지난 7월부터 경북재래돼지에 대한 국내 전문가들의 엄격한 실사 및 심사를 거쳐 우리나라의 고유 축종으로 선정한 후 FAO에 최종 등재된 것으로, 2015년 축산기술연구소에서 FAO 등재한 청색계(아라카나 경북종)에 이어 두 번째 실적이다.

연구소는 지난 1996년부터 ‘한국재래돼지’ 유전자 고정작업 착수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산학연 공동연구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왔다.

이는 한우를 제외한 산업동물 종축 및 유전자원 대부분이 외국으로부터 수입에 의존하고 있어 향후 종자전쟁에 따른 피해에 대응하고 종 다양성 확보에 기여함과 동시에 양돈시장의 고부가가치 창출을 통한 농가 소득증대을 위한 새로운 양돈모델을 제시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FAO에 등재되면 소비자에게 종축 또는 유전자원을 공급할 의무와 로얄티를 받을 권리가 부여되며, 고유 유전자원을 통한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해서는 사육규모 확대, 육종, 사양 및 가공기술 연구 등의 다양한 시도의 가치창출과제가 남아 있다.

한편, 국제연합식량 농업기구[FAO]는 세계 각국에 산재되어 있는 동물유전자원의 다양성 유지․보존 및 적극적인 활용을 위하여 1996년부터 등재시스템을 운영하여 왔으며, 우리나라의 경우 한우, 재래돼지, 흑염소, 재래닭 등 현재 약 90품종이 등재되어 있다.

경북축산기술연구소 이정아 소장은 “날로 치열해 지고 있는 종자 전쟁시대에 이번 경북재래돼지의 FAO 등재를 발판으로 고유의 유전자원을 확보하고 나아가 후손들에게 물려줄 귀중한 유전자원이자 문화유산으로 자국의 주권주장과 국익확보에 반드시 필요하며, 향후 더 많은 가축유전자원의 혈통보존 및 증식에 앞장서고 농가소득증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북연합방송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EM
AI
LG
tv
l
119
MOU
010
?
많이 본 뉴스
[구미]구미성리학역사관 개관
[구미]구미시설공단, 미래를 준..
[구미]구미시민과 함께하는‘양..
[구미]노인맞춤돌봄서비스 실무..
[구미]「제22회 구미청소년연극..
[구미]박정희대통령 41주기 추..
[구미]구미시청 김은미 선수,..
[구미]「Art in Gumi 찾아가는..
[구미]우리 마을은 인문학으로..
[구미]2020 제4회 향문화대제전..
[경북도청]월성1호기 조기폐쇄..
[경북도청]일본의 독도 침탈 논..
[구미]스마트에너지플랫폼 구축..
[경북도청]울릉도에 해마가 산..
[구미]구미시의회, 제244회 임..
[경북도청]경북농업기술원, 최..
[경북도청]단풍철 경북도립공원..
[경북도청]SGI서울보증과 경상..
[기타기관]경북도립대, 육군3사..
[경북소방]경북소방본부, 추수..
포토 뉴스
[김천]김천시의회 홍보대사 한혜진 코로나19 격려 영상
[구미]구미국가5산업단지 홍보영상
[구미]선산보건소, 치매극복관리사업 최우수 기관 선정
[구미]제7회 구미낙동강 전국 수영대회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