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기관]윤기 나는 검정콩‘빛나두’전문생산 단지 조성 박차

  기후변화 대응 내병성 품종으로 쓰러짐에 강하고 수량성 높아

2024.04.29 (월) 07:35:05 최종편집 : 2024.04.29 (월) 07:35:05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반짝반짝 빛나고 속 푸른 신품종 검정콩 ‘빛나두’로 상주시 일대 특화단지를 육성해 왔으며, 종자를 보급해 지역특화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다.

8._빛나두.jpg

신품종 ‘빛나두’는 수량 258kg/10a으로 기존에 개발된 검정콩‘청자3호(242kg/10a)’대비 8% 높은 다수성이고, 100립중이 40.5g으로 굵고 속의 푸른색이 진한 검정콩이다.

8._빛나두(수확기).jpg

특히, 콩 껍질에 백분체가 없어 깨끗하고 반짝반짝 빛나는 특성을 갖고 있어 젊은층의 소비자가 선호하는 장점이 있다.

8._빛나두(생육중기)2-1.jpg

2011년 선흑콩과 재래 수집 유색콩을 교배해 육성한 ‘빛나두’는 전국 7개 지역에서 지역적응시험을 거쳐 농촌진흥청 신규등록품종으로 선정됐으며, 재배심사를 받은 후 2023년 품종보호등록을 완료했다.


경북농업기술원은 신품종 ‘빛나두’의 재배 확산을 위해 2022년부터 상주지역 농가에 매년 기본식물 종자를 100kg 보급해 왔으며, 최근 2년간 35개 농가 8ha 규모에서 20톤가량을 생산했다.


또, 농가를 대상으로 파종부터 수확까지 재배기술, 병해충 방제, 탈곡 등 현장 컨설팅을 추진해 왔다.
‘빛나두’시범 재배 농가는“이모작 재배가 가능하고, 콩 줄기가 굵어 쓰러짐에 강하면서 병해충에도 강하며, 콩알이 굵고 껍질이 반짝반짝 빛나는 속이 진한 푸른색으로 소비자의 선호도도 매우 높았다.”라고 평가했다.


조영숙 경상북도농업기술원장은“기술원에서 육성한 검정콩 신품종‘빛나두’는 소비자와 생산자 모두 만족하는 품종이며, 대면적으로 콩을 생산하는 상주지역을 중심으로 확대 보급해 성공적인 농업대전환을 이뤄 농가소득을 향상시키겠다.”라고 밝혔다.

경북연합방송 gumisun@daum.net

# [경북연합방송]의 사진과 기사를 무단 전재 및 재배포시 저작권료를 청구할 수 있습니다.

 
 
 
 
검색어 TOP10
.
EM
5
諛깆꽑占
媛뺣룞占
諛뺤꽭吏
諛깆꽑湲
諛깆듅二
癲ヂ
6
많이 본 뉴스
[상주]상주시, 가정의 달 맞이..
[경북도청]산업부 지역산업활력..
[경북도청]유통대전환 핵심과제..
[구미]학교 교육활동의 산출물..
[경북도청]경상북도 ⇔ 구미시..
[구미]최첨단 통합RPC 준공…고..
[경북교육청]검정고시 합격자..
[구미]민생 직결 자치법규 개정..
[경북교육청]유․초 이음..
[구미]구미상공회의소, 「2024..
[경북도청]제52회 경상북도 어..
[경북경찰]자치경찰 실무중심..
[구미]성화봉송으로 도민체전의..
[경북도청]대구경북공항 범도민..
[구미]제62회 경북도민체육대회..
[경북교육청]교육시설통합정보..
[구미]㈜원익큐엔씨, 반도체 부..
[상주]시장에는 재미있는 물건..
[상주]외남면 ‘복지사각지대..
[경주]기업지원사업 관계자 한..
포토 뉴스
[구미]아이부터 어른까지, 전세대 맞춤형 서비스 제공할 기회 만들어
[구미]구미시마이스터멘토단, 지속적으로 지역사회 봉사활동 펼쳐
[김천]김천시의회 홍보대사 한혜진 코로나19 격려 영상
[구미]구미국가5산업단지 홍보영상